KWON, Yu Mi 

 

권유미 

 

권유미는 일찍이 대학시절부터 구상쪽에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한 그녀의 초창기 직업성향은 나이프에 의한 실존감각의 표현이 주를 이루었는데 전체적 분위기가 여성스럽고 동화적인 신비로운 냄새가 물씬 풍겼다. 이는 기존 대구 화단이 가지고 있던 붓질에 의한 섬세한 묘사를 조금은 부정하고 독특한 자기세계를 찾기 위한 몸부림이었을 것이라 사료된다. 가령 그녀는 풍경을 묘사 할 때도 독특한 시각적 감각에 의한 화면의 배치, 시점의 변화,등을 주어 그녀만의 세계를 나이프로 거칠고 현실감나게 표현했던것이다. 작가는 초창기부터 추구했던 자신만의 독특한 회화성을 추구하면서 잠재적 꿈의 사고 속에 있는 인간 내면의 세계를 상징화 하고 있는 동시에 몽상세계를 추구하고 표현하는 작가라 생각된다.

 

Show More
This site was designed with the
.com
website builder. Create your website today.
Start Now